8년 가까이 닭들과 생활하면서

닭들을 잘 보살피고 계란을 생산하는것은

대한민국 어느 농부보다 자신있다고 자부하며 살아왔는데

신선한 계란을 잘 삶는 법에 대해서는 오늘에서야 알게 되었습니다 ^^

그간의 여담 입니다다 만은

다수의 이웃님들께서 계란을 삶았는데 흰자가 껍질에 붙어서 다 떨어져서

이런 엉터리 계란을 왜? 보냈느냐고 항의 전화도 오곤 했습니다

그러면 농부는 말합니다

계란이 신선하면 계란껍질과 계란막 사이에 존재하는 수분이

삶았을때 껍질과 엉겨붙어 흰자가 떨어지는 것이라구요

몇일 지나면 수분이 자연증발되고 껍질과 내용물간의 이격이 발생되어

대충 삶아서 까도 잘 까지는 것이라 알려 드림니다

또한 시중에 계란은 생산일로부터 최소 15일 에서 2개월 된것까지 있다보니

집에서 삶으면 다 잘 까지는 것이라구요

하면 이웃님들은 그럼 어떻게 하면 신선한 계란을 잘 삶아서 깔수있냐고? 물어옵니다

그럼 약간의 식초와 소금을 넣으면 좋다고 하던데요 라고 말씀드렸담니다

드디어 오늘 신선한 계란도 잘 삶아서 곱게 깔수있다의 결정판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농부의 오랜 이웃님이신 수혜원님께서 소중한 정보를 공유해 주셔서 이렇게 농부가

실험에 의거하여 이웃님들께 소개 드림니다

요령을 알려드릴테니 꼭 따라해 보세요^^

첫번째 : 계란을 삶을 그릇에 물만 넣고 팔팔 끓임니다

완전히 팔팔 끓으면 필요한 갯수만큼 계란을 넣고 삶기 시작합니다

 

그리고 시간을 보면서 삶는 정도를 선택하세요

 

 

농부는 수혜원님께서 링크를 걸어주신 마이드림님 블로그 자료를 참고로 하여

삶는 방법을 진행 했구요

시간은 8분 10분 12분 14분 16분 이렇게 차이를 두고 꺼내어 껍질이 잘 까지는지

그리고 계란은 어느정도 삶아 졌는지 알아 보았습니다

어때요? 곱게 잘 까졌지요!!

 

8분을 삶은후 꺼내서 찬물에 충분히 식은후에 껍질을 까고 계란을 반으로 잘라보니

오~~ 환상적인 반숙 !!

농부는 반숙 엄청 좋아하거든요 ^^

 

이건 10분을 삶은 계란이구요

많은분들이 선호하는 부드러운 스타일이 되었습니다 ^^

 

12분을 삶은 계란 이구요!

 

14분 삶은 계란 입니다

이때부터는 노른자가 완숙이되어 좀 팍팍한 느낌이 들것 같습니다

 

16분 삶은계란!!

14분과 16분은 거의 삶은정도가 같아 보였습니다

 

오른쪽 방향으로 2분씩 증가되면서 삶아진 모습입니다

 

처음부터 가장 센불로 진행을 했더니 12분 부터는 끓는물에 계란이 요동쳐서 껍질이

갈라지는 현상이 생겼습니다

하여 두번째 실험은 계란을 넣고 10분 정도 후에 불을 중불로 줄여서 실험을 했더니

껍질도 갈라지지않고 삶아진 정도도 같은 결과가 나왔습니다

그릇에 담겨진 계란이 센불과 중불로 같은시간을 끓였는데 차이가 없는 모습입니다

앞으로는 신선한 하늘과계란 잘 삶아서 맛있게 드시고

늘~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Posted by 하늘과계란

계란을 생산하는 과정과 관리하는 과정 그리고 이웃님들께 전달하는 모든 과정이

모두 중요것 같습니다

하여 오늘은 잘 전달하는 방법에 대한 공부를 하러 전남 농업 기술원에서

최재용 교수님의 강의를 들으며  알찬 내용에 감탄사만 연발하고 있네요

 

블로그관리 교육을 받으면서 연습삼아 사진을 오려 봅니다^^

 

마당에 피어난 어여쁜 꽃 왠지 봄과 잘 어울리는것 같습니다^^

농부의 마음은 매일 봄날만 같았으면 좋겠네요

닭들도 행복하고 농부도 행복한 봄.....

'살아가는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국화가 피었습니다 ^__^  (0) 2013.11.05
계란 없이 못사는 꼬마 아가씨  (2) 2012.11.21
{계란}농부는 수업중 ...  (0) 2012.04.16
농부는 교육중 ..  (0) 2012.04.09
산행..  (0) 2012.04.08
가을산행...  (0) 2011.10.10
Posted by 하늘과계란

오늘 너무도 낯설고 생소한 많은 지식들을 습득하는 하루였습니다

아침 새벽부터 먼길을 달려 온 보람이 느껴지는 하루였다고 자평하고 싶네요

많은 지식들을 잘 활용하여 더욱 발전되고 안전한 먹거리를 전달하는데

잘 활용하고자 합니다 ^^

 

'살아가는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계란 없이 못사는 꼬마 아가씨  (2) 2012.11.21
{계란}농부는 수업중 ...  (0) 2012.04.16
농부는 교육중 ..  (0) 2012.04.09
산행..  (0) 2012.04.08
가을산행...  (0) 2011.10.10
가을이 오면 ...  (3) 2011.09.21
Posted by 하늘과계란

산행..

살아가는이야기 2012.04.08 18:54

요즘 날씨가 참으로 좋습니다

화창한 날에 딸아이와 늦둥이를 데리고 뒷산에 다녀왔네요

이곳 산골 생활을 하면서 처음으로  딸아이와 늦둥이를 데리고 가니 내심 마음이

들뜨더군요 ^^

 

베낭에 조그만한  쥬스병을 넣어서 목마르면 마시겠다고  열심히 산행을 하고있는 늦둥이

모습입니다 다섯살 나이에 걸어 가기엔 다소 무리가 있는 코스입니다

 

 

얼마나 걸었을까! 이젠 가방이 무겁다고 누나에게 맡겨놓고 열심히 산을 오르고 있습니다

 

산 중턱에서 내려다본 농장앞에 있는 저수지 사진입니다  물이 맑고 깨끗해서 물고기도 많고

귀하디 귀한 수달도 살고 있습니다

 

두둥실 한적하게 어디론가 떠가는 흰 구름이 좋아보여 한컷 했습니다 ^^

 

 

따뜻한 봄날에 소박하게 고개숙여 피어있는 춘란과 야생화 입니다

아이들과 함께 산 정상에서 내려다본 농장전경 사진이구요!

약 3시간 30분정도 산행을 했습니다 늦둥이 녀석 마직막 조금 남은 쥬스를 다마시고 하는말!!

아빠 이제 졸려요!!

내려오는 길에 잠든 아이를 업고 오려니  너무 너무 힘들었습니다

집에 도착하여 한참을 자고 일어난 늦둥이 하는말

아빠~ 다음에 또 가자 ^ ^

딸아이도 첫 산행이 조금은 힘들었어도 기분이 참 좋았담니다

하여 다음엔 도시락도 준비하고 계란도 삶아서 또 가자구 하더군요

오늘 농부는 따뜻하고 행복한 산행을 했담니다

이웃님들도 가족들과 가까운 곳으로 산행 다녀오세요^^

 

 

'살아가는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계란}농부는 수업중 ...  (0) 2012.04.16
농부는 교육중 ..  (0) 2012.04.09
산행..  (0) 2012.04.08
가을산행...  (0) 2011.10.10
가을이 오면 ...  (3) 2011.09.21
가을이 왔네요.  (0) 2011.09.15
Posted by 하늘과계란

기나긴 겨울을 이겨내고 다시 만나는 봄

너무도 따뜻하게만 느껴지는 햇살...


흙을 파서 조그마한 구덩이를 만들고 한가롭게 햇볕을 즐기는 닭들
겨우네 움추렸던 날들에 대한 자연의 보상일까?
평화로워 보이는 닭들을 바라보며
농부도 햇볕이 잘 드는곳에 한가로이 앉자 봄을 음미하고 있습니다


닭들이 놀이터로 뛰어놀던  땅이 겨울을 보내고 수개월의 휴식을 하면서 많은 풀들을 길러낸 모습니다
봄에 병아리가 자라고 성장하면서 이 놀이터에서 풀과  토착미생물을 간식으로 먹으며  행복하게 뛰놀게 될것입니다


몇년전 심어둔 매실 나무에도 봄이 오고있다고  꽃망울이 하나 둘 피어나고 있네요


작년 봄에 심었던 복숭아 나무에도  새싹이 돋아나고 있구요 ^^
여린 가지로 혹독한 겨울을 견뎌낸 나무가 대견스럽기만 하네요


겨울을 견딘 강아지들과 강아지를 건강하게 잘 키워낸 엄마 미소 사진입니다
미소는 강아지들 젖먹이느라 많이 야위었습니다
사람이나 동물이나 모정은 이렇게 아낌없이 주는것인가 봅니다 


뒤산에 올라가 내려다본 농장 전경 입니다
완연한 봄이되면 푸르른  색깔들이 시리도록 멋진 풍경을 만든담니다


작년 봄에 산속에서 병아리를 낳아서 데리고 집으로온 닭과 병아리 모습입니다
올해도 새 생명이 잉태되고 탄생되는 행복한 봄이 되길 기원해 봅니다 ^^
 

'농장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농장에 매실나무 전지를해요 ^__^  (0) 2014.04.01
2013년도 하늘과계란 홍보영상  (5) 2013.11.24
다시 만나는 봄 !!  (0) 2012.03.15
하늘과계란 겨울 이야기 ..  (5) 2012.01.28
어서오세요^^  (2) 2011.11.05
고돌이와 막내아들은 친구  (1) 2011.08.21
Posted by 하늘과계란


티스토리 툴바